30년 만에 런던에 가 본 적이있다. 아무 기억도 없는 전혀 새로운 도시였다. > 문화포럼

본문 바로가기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문화포럼

30년 만에 런던에 가 본 적이있다. 아무 기억도 없는 전혀 새로운 도시였다.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6회 작성일 19-08-18 14:16

본문

토스토엡스키의 죄와 벌을 30년만에 오디오로 들었다.
어렴풋이 생각나는 것은 주인공 이름 하나였다.
그것도 어디서 한 번 들은 이름 정도였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

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75
어제
158
최대
229
전체
19,385










소스: ko.exchange-rates.org

그누보드5
Copyright © 소유하신 도메인. All rights reserved.